당인리발전소 공원화사업 현상설계
오랫동안 화력발전소로 사용되어오던 설비들은 공원의 지하에서 아직도 작동하고 있다. 공원의 아래에 열기가 있다는, 에너지를 사용하는 기관이 있다는 사실은 이것이 단순한 경관으로서의 공원을 너머 4계절동안 다양한 도시 기능을 수행할수 있음을 의미한다. 치어를 길러 한강에 방류하며, 미열을 이용한 4계절 온실, 도시 텃밭을 계획하여 인근의 소요기능들과 계약재배를 시키는 등의 도시, 사회적 개발방안을 함께 제시한 도시형 융합공원을 제안한다.
Project name 당인리발전소 공원화사업 현상설계
Typology 21,500m2
Location Mapo,Seoul
Year 2013
Status Competition
Client City of Seoul
Design team Landscape Architecture, Site Master Plan
Collaborators ctopos